언론보도자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아산시의회 낙과 태풍피해 농가 긴급 일손돕기 나서

조회수 : 15회

이름 : 관리자
2019-09-11 19:35:40

아산시의회 낙과 태풍피해 농가 긴급 일손돕기 나서

수확기 앞두고 낙과피해로 안타까움 전해, 복구에 필요한 지원대책 적극 노력

아산시의회(의장 김영애)11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과수 낙과 피해 농가를 찾아 피해복구를 위한 긴급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날 김영애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과 의회사무국 직원 등 30여명은 둔포면 신항리 피해 농가를 방문하여 궂은 날씨에도 불구 지난 7일 강풍으로 낙과된 배를 수거하고 과수원 주변을 정리하는데 구슬땀을 흘렸다.

김영애 의장은 "수확기를 앞두고 태풍으로 인한 피해로 안타까움과 함께 곧 추석명절인데 농가의 일손부족을 다소 해결해 드리고자 이렇게 달려왔다면서 아산시의회도 태풍피해 복구에 필요한 지원 대책에 적극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함께 참여한 의원들은 피해농가에 위로의 뜻을 전하며 이번 일손 돕기가 태풍 피해를 입은 지역농민들의 시름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릴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피해 농가는 태풍피해에 낙심하고 있는 피해 농가에 큰 힘이 되고 있다추석 명절을 앞두고 일손돕기에 적극 참여해준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사진설명 : 아산시의회는 태풍피해를 입은 과수 피해 농가를 찾아 긴급 일손 돕기에 나섰다.

사진 다운로드

사진 다운로드

사진 다운로드

이전글 아산시의회, ‘제5회 의원회의’오는 24일 개최
다음글 아산시의회, 추석명절 앞두고 사회복지시설 찾아 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