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자료

아산시의회 건도위, 서울 성동구 도시재생 및 성북구 도로열선 벤치마킹
작성자 조회 100 등록일 2024-06-03

아산시의회 건도위, 서울 성동구 도시재생 및 성북구 도로열선 벤치마킹

 - 관계기관 협의 및 현장 방문으로 우리시 접목 방안 모색 -

아산시의회 건설도시위원회(위원장 김미영)가 지난 5월 30일과 31일 서울 성동구 도시재생사업과 성북구 도로열선 시스템 사업을 벤치마킹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김미영 위원장과 홍순철 부위원장을 비롯해 홍성표 의원과 신미진 의원 및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으며, 국내 우수 사업 추진 사례를 벤치마킹하여 우리 시에의 다양한 접목 방안을 모색하고자 추진됐다.

방문 일행은 국내 대표적인 도시재생사업의 성공사례로 평가받고 있는 성동구 성수1가 제1‧2동과 성수2가 제1‧3동 일대의 산업 재생, 공동체 재생, 주민거점공간 운영, 도시재생 홍보 등 4개 분야의 도시재생사업을 조사‧견학했다.

성동구의 도시재생 사례는 오래된 지역을 현대적이고 활기찬 공간으로 탈바꿈시킨 성공적인 프로젝트로,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었다.

성동구 관계자는 “100여 회에 걸친 찾아가는 주민설명회를 통해 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이끌어 냈으며, 이것이 성공적인 성수 도시재생의 밑거름이 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중요한 포인트 중 하나는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정책인 '안심상가'의 완성이었는데, 이 정책은 지역 상권을 보호하고 상인들의 안정적인 영업을 보장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도시재생은 일정 사업 후 종료되는 일회성 프로젝트가 아니라, 지속적인 관심과 관리를 통해 발전하는 지속사업으로, 건설도시위원회 의원들은 "성동구의 도시재생 모델을 통해 아산시의 오래된 지역을 새로운 활력과 경제적 가치를 지닌 공간으로 바꿀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라며, "특히 지역 주민들의 참여와 협조가 성공적인 도시재생의 핵심임을 강조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총 연장 13,414m에 이르는 성북구의 친환경 스마트 도로열선 시스템 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스마트 도로열선 시스템은 도로 표면에 설치된 열선이 겨울철 눈과 얼음을 녹여 도로의 안전을 확보하는 기술로, 그늘지고 경사진 어린이 통학로와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인도에 효율적인 제설 효과를 제공한다. 

성북구 도로관리 팀장은 "설치 후 전기료와 열선 끊김, 유지관리비 등 관리의 어려움이 있지만, 주민 만족도는 매우 높으며 무엇보다 빙판길 안전사고 감소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산시 건설도시위원회 김미영 위원장은 "스마트 도로열선 시스템은 아산시의 겨울철 도로 안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좋은 방안이 될 것이며, 특히 보도환경 개선을 통해 어르신들과 어린이 통학로의 빙판길 안전확보를 위한 첫걸음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 위원장은 "설치 후 유지관리의 어려움과 한계를 개선한 제품들이 현재 계속 출시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 더욱 효과적인 시스템 도입을 기대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건설도시위원회는 “이번 벤치마킹을 통해 주민이 참여하고 지역 상권과 상인을 보호하는 도시재생 모델과 도로시설물 부식, 환경오염 등의 문제를 야기하는 염화칼슘을 대체하여 쾌적하고 안전한 도로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사진 설명)
 1.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동구 도시재생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있다.
 2.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북구 친환경 열선시스템 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있다.
 3.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동구를 방문해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1-1)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동구 도시재생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있다..jpg

사진 다운로드

사진1-3)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동구 도시재생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있다..jpg

사진 다운로드

사진2)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북구 친환경 열선시스템 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있다..jpg

사진 다운로드

사진3) 아산시의회 건도위가 성동구를 방문해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1).jpg

사진 다운로드